주요 내용으로 건너뛰기

보다 지속가능한 메뉴를 먹는 방법

음식은 사람의 건강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생산, 가공, 처분에 이르는 과정에서 환경에도 큰 영향을 미치고 있어요. 맛있고 건강에 도움이 되며 가격 부담 없는 채식 식품을 선택한다면, 음식을 즐기면서 쉽게 탄소 배출량도 줄일 수 있습니다.

여러 식재료와 주방도구 옆에 놓인 그린/화이트 색상의 도마 위에서 식칼로 토마토와 파를 써는 모습을 빠르게 보여주는 영상.
베지볼

미트볼을 대신할 새로운 식품

식물성 식품이 고기와 유제품보다 환경에 부정적 영향을 훨씬 적게 미친다는 건 많은 사람이 알고 있어요. 하지만, 더 지속가능한 음식을 선택할수록 풍미와 식감도 그만큼 더 떨어진다고 흔히들 오해하고 있죠.

예를 들어, 맛있는 IKEA 미트볼은 해마다 약 10억 개가 팔리는 인기를 누리고 있어요. ALLEMANSRÄTTEN 알레만스레텐 베지볼은 완전히 채소로 만든 대체 식품으로 열렬한 고기 애호가도 만족할 만한 맛이에요. 이 베지볼을 한 입 먹어보면 인기 있는 다른 미트볼과 별 차이를 느낄 수 없을 거예요.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지볼은 클래식 미트볼에 비해 탄소발자국이 30배나 더 적게 나와서 기후에 좋은 제품이에요.

지속가능한 음식의 맛과 영양이 부족하다고 의심하는 분들은 ALLEMANSRÄTTEN 알레만스레텐 베지볼을 맛보세요. 오해가 사라질 거예요.

ALLEMANSRÄTTEN 알레만스레텐 베지볼 보러 가기
Video: 화이트 색상의 두 HÅLLBAR 홀바르 분리수거함 중 한 개의 뚜껑이 열리고 그 앞에서 캔을 던져 넣는 손.

쓰레기의 재활용

아무리 검소하게 살아도 언제나 일정량의 음식물 관련 쓰레기는 배출될 수밖에 없죠. 하지만 이러한 부산물을 환경에 대한 부담을 줄이는 방법으로 처리할 수 있어요.

정원이나 발코니가 있다면, 주방에서 나오는 대부분의 음식물 쓰레기로 퇴비를 만들 수 있어요. 채소 뿌리는 버리지 말고 새로 채소를 키우는 데 쓰면 어떨까요? 양상추나 파의 밑동은 물이 담긴 작은 병 안에 넣은 후에, 뿌리가 나면 흙으로 옮겨 심는 것도 좋은 방법이에요.

포장지, 팩, 용기, 깡통 등 식품 포장재는 재활용 소재별 분리수거함에 분류해 넣는다면, 시간을 절약할 수 있고 집안도 더 깔끔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. HÅLLBAR 홀바르 시리즈와 같은 다양한 독립형 또는 내장형 제품을 사용하면 재활용품 수거일까지 재활용 쓰레기를 보이지 않게 모아둘 수 있어요.

그리고 용도 폐기된 물건에 새 생명을 불어 넣은 자신이 자랑스러울 수도 있을 거예요.

모든 분리수거함 보러 가기
Video: 과일과 채소가 담겨 쌓여 있는 여러 크기의 음식 용기가 위 아래로 애니메이션되는 모습.

낭비하지 않으면 부족하지 않아요

해마다 전 세계에서 공급되는 음식 중 최대 1/3이 버려지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어요. 주방에서의 습관을 조금만 바꿔도 이러한 막대한 손실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됩니다.

쇼핑을 할 때는 상할 수 있는 음식은 유통기한 안에 먹을 수 있는 양만큼만 사는 게 바람직해요. 집에서는 식재료를 투명 보관용기 안에 넣어 쉽게 닿을 수 있는 곳에 두세요. 그러면 신선 식품을 좀 더 오래 보관하고, 무엇을 먼저 먹을지도 기억할 수 있죠.

식사 후 남은 음식은 쓰레기통이 아니라 음식 용기에 담아 두고 냉장실이나 냉동실 안에 보관해두면 다른 날 점심 때 쉽고 빠르게 먹을 수 있어요. 부담 없는 가격의 IKEA 365+ 유리용기는 오븐에서 사용할 수 있어서 같은 접시에서 가열하고 서빙할 수 있으니까 설거지도 줄어들죠.

모든 식품보관/정리용품 보러 가기